누가 우리를 먹여 살리는가 (부제 : 호명되지 못하는 시민k - 농어업이주노동자)
관리자 ㅣ 2021-02-23 ㅣ 163

농어업 이주노동자 인권을 말하기 전에.... 광주에서는 전복삼계탕, 메생이 삼계탕이 12,000원 또는 13,000원 정도 합니다. 라떼에는 비싸서 사먹기 어려워서 명절에나 먹었던 전복! 그 전복 들어가는 삼계탕 가격이 어떻게 이렇게 (상대적으로) 싸졌을까요? 우리가 먹는 먹거리를 기르는 농민과 어민들... 농민과 어민, 농업과 어업 이라고 하면 가장 먼저 어떤 단어가 떠오르시나요? 누가 우리를 먹여 살리고 있는지, 우리는 어떻게 연결이 되는지, #대한민국_치킨전#아스팔트_위에_씨를_뿌리다 의 저자, 18년동안 농촌사회학회 총무를 맡고 있는 농촌사회학자 정은정 선생님을 모시고 재미나지만 무거운 이야기를 들어보았습니다.


영상을 클릭클릭

https://youtu.be/5P2yGSxTYMc ------------------ 지역 공변이 절실합니다. 여러분의 후원의 지역 인권의 경계를 허무는 변화의 시작입니다. 동행의 활동을 정기후원으로 응원해주세요. 후원신청은 아래 구글폼을 클릭클릭~! https://forms.gle/Doi7ALSQNwmK1GRM7 #지역_공변_로컬_리걸_크리에이터_동행 #공익변호사_동행 #공익변호사와함께하는동행 #광주 #지역유일_공변 #공변 #계간_동행 #대한민국_치킨전 #농어업_이주노동자 #문화콘텐츠그룹_잇다



첨부